끝없는 모험의 시작

오늘은 일주일 만에 여유로운 주말이었다. 아침에는 늦잠을 자고, 편안한 분위기에서 아침 식사를 즐겼다. 날씨가 좋아서 밖으로 나가보려고 했지만, 마음 한켠에는 여전히 코로나로 인한 걱정이 있어서 집에서 보내기로 결정했다.

인터넷에서 재미있는 영화를 찾아보고 시청하며 시간을 보냈는데, 기분 좋은 시간이었다. 영화를 보는 동안에는 주변의 근심거리들을 잠시 잊을 수 있었다. 영화를 보고 나서는 음악을 켜놓고 책을 읽는 것도 좋을 것 같아서 몇 권의 책을 꺼내어 읽었다. 평소에 바쁠 때에는 책을 읽는 시간이 부족해서 많은 책을 소홀히 했었는데, 오늘은 여유로운 시간을 가질 수 있어서 좋았다.

저녁에는 가족들과 함께 맛있는 식사를 즐기면서 이야기도 나누었다. 가족들과 함께 시간을 보내는 것은 항상 기쁘다. 저녁 식사를 마친 후에는 가족들과 함께 영화를 보며 즐겁게 시간을 보내다가, 점심에 늦잠을 자서 자연스럽게 졸리게 된 나는 이제 잠들 준비를 해야겠다. 오늘은 여유로운 일요일이었다. 앞으로의 일주일 동안에도 이런 여유로운 시간들이 많아지면 좋겠다는 생각으로 잠에 들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