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억이 깃든 고향 방문, 감회의 날

오늘은 맑은 날씨에 기분 좋은 하루였다. 아침에는 운동을 하고 일주일 동안 해야 할 일들을 정리했다. 오랜만에 친구와 약속을 잡아서 밖으로 나갈 계획을 세우는 중이다. 오후에는 도서관에서 책을 빌려 왔는데, 새로운 지식을 습득하는 것이 정말로 행복하고 즐거웠다. 저녁에는 가족들과 함께 맛있는 식사를 하고 오랜만에 가족들과 이야기도 나누었다. 하루 종일 일상 속에서 찾을 수 없던 소소한 행복들을 느낄 수 있어서 정말 좋은 하루였다. 앞으로도 이렇게 행복한 하루들이 계속 이어지길 바란다.